오늘 본 상품 (0)
no
show
공지사항
자주하는 질문
질문과 답변
구매후기
고객센터
T.02-485-7025
오전 9:30 ~ 오후 6:30
토/일/공휴일은 휴무이며
상담전화는 항상 24시간 열려 있습니다
고객센터 연결이 잘 되지않을시
Q&A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간암]간암의 예방법

간암의 예방을 위해서는 간염바이러스에 대한 예방, 만성 간질환에 대한 검진 및 필요한 환자에서의 정기적 검진수행이 필수적입니다. 만성 간질환을 앓고있는 환자가 자각증세가 없다고 하여 방치하는 것은 자신의 생명을 스스로 지킬 수 있는 기회를 버리는 엄청난 결과가 되므로 모든 사람이 자기 간의 건강상태를 정확히 알고 적절히 대처하는 현명한 자세가 필요합니다.


 

 

B형 간염 예방백신 접종

 

우리나라에서의 간암 발생은 B형 간염바이러스가 70%, C형 간염바이러스가 10% 정도에서 원인으로 작용하는데 이들 간염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도록 조치하는 것이 가장 확실한 간암 예방법입니다.

우리나라와 같은 유행지역에서는 출생 2개월 후부터 가능한 한 빠른 시기에 예방접종을 맞혀야 합니다. 단, 엄마가 B형 간염바이러스 보유자인 경우에는 태어나자마자 즉시 면역혈청글로불린과 함께 예방백신 접종을 시작해야 하고, 성인의 경우는 B형 간염바이러스에 대한 감염 상태를 혈액검사로써 간단히 알아볼 수 있으므로 검사 후 필요에 따라 접종 여부를 결정하면 됩니다.

백신은 어린 나이에 접종할수록 효과가 좋으며, 성인의 경우 백신 접종 후에도 면역항체가 생기지 않는 경우가 5~10% 정도 되므로 백신을 접종했다고 해서 방심해서는 안됩니다. 참고로 C형 간염바이러스에 대한 예방백신은 아직 개발되어 있지 않습니다.


 

 

간염바이러스의 감염 경로에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

 

B형 및 C형 간염바이러스혈액, 침, 정액체액 내에 존재하는데, 이러한 체액이 손상된 점막 등을 통해 들어오는 경우 감염이 될 수도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B형 간염바이러스 감염은 대부분이 어릴 때 부모로부터 수직 감염되는 경우이고, 성인이 된 후 감염되는 경우는 상대적으로 적습니다. 면도기나 칫솔을 나누어 쓰는 일, 부적절한 성생활, 주사바늘의 반복사용, 약물중독 등은 위험한 일이므로 피해야합니다. 그러나 일상적인 생활, 즉 환자와 침구를 같이 쓰거나 신체를 접촉하거나 식기를 같이 사용한다고 전염되지는 않습니다.

B형 간염백신을 맞아 항체가 생기면 B형 간염바이러스 감염을 완전히 막을 수 있으므로 감염 전에 백신을 맞는 것이 중요합니다. C형 간염백신은 아직 개발 중에 있습니다.


 

 

적절한 음주 습관

 

우리나라도 최근 알코올성 간질환 환자가 점점 증가하고 있어 앞으로 알코올성 간경변증의 증가와 아울러 이로 인한 간암의 발생위험도 높아질 전망입니다.

간에 부담이 가지 않는 음주량은 개인에 따른 편차가 매우 심하나 간질환이 없는 정상인의 경우 일회 음주량으로 소주 반병 이내가 바람직합니다. 특히 한번 음주를 하면 최소한 3일 정도는 간에게 휴식기간을 주어 알코올에 의한 간손상회복될 여유를 주는 것이 권장됩니다.


 

 

만성 간질환을 가진 환자의 철저한 간질환 관리와 주기적인 검진

 

만성 간염이나 간경변증 등의 만성 간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에서 간암이 발생할 위험은 만성 간염의 경우 매년 0.5%, 간경변증의 경우 약 1~6%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반복적으로 간의 염증재생이 계속되면 암세포가 생겨날 가능성이 높아지므로 이를 차단할 수 있는 최선의 전문적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바이러스성 간염치료제로 알려진 인터페론의 경우 간암의 발생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는 보고가 있으며, B형 간염바이러스 억제제인 라미뷰딘이 B형 간염과 관련된 간암 발생을 줄인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그러나 염증이 심하고 오래갈수록 암발생 가능성은 높아지므로 바이러스 활동성과 관련된 염증이라면 필요시 항바이러스제를 사용하고, 적절한 간장약을 사용하는 것이 간경변증 발생과 이에 따른 간암 발생을 줄이는 길입니다.

 

간질환 관리의 핵심은 특별한 치료제를 찾아 쓰는 것도 중요하지만 간질환을 악화시킬 수 있는 인자나 독소를 피하는데 있습니다. 또한, 효과가 입증되지 않은 민간처방(대부분이 효과가 있다고 허위광고 되고 있음)등을 남발함으로써 간질환을 악화시키는 경우가 흔하므로 모든 종류의 약물복용전문의와 반드시 상의하는 신중함이 필요합니다.

 

만성 간질환 환자가 가장 유의해야 할 사항은 주기적인 검진을 절대로 빠뜨리지 않는 일입니다. 치료과정에서 별다른 증세가 없거나 병원에 다녀도 기대만큼의 병세 호전이 이루어지지 않는다고 하여 병원을 멀리 하고 지내다가 간암 말기가 되어서야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습니다. 간은 자각 증세가 늦게 나타나므로 증세가 생겨 병원을 찾은 경우에는 완치가 가능한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출처 http://cpsc.or.kr/main.php?m[c]=pds&m[s]=8&m[no]=300&m[mode]=view#4
  • 등록된 내용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 [담낭, 담도암]담낭, 담도암 환자의 식생활
관리자 | 2006-07-17 | 1039 hit
관리자 2006-07-17 1039
24 [담낭, 담도암]담낭, 담도암의 치료방법
관리자 | 2006-07-17 | 1709 hit
관리자 2006-07-17 1709
23 [담낭, 담도암]담낭, 담도암의 일반적 증상
관리자 | 2006-07-17 | 1227 hit
관리자 2006-07-17 1227
22 [대장암]대장암의 식사원칙과 식품별 추천요리
관리자 | 2006-07-17 | 1225 hit
관리자 2006-07-17 1225
21 [대장암]대장암의 치료방법
관리자 | 2006-07-17 | 944 hit
관리자 2006-07-17 944
20 [안종양]안종양의 치료방법
관리자 | 2006-07-17 | 722 hit
관리자 2006-07-17 722
19 [안종양]안종양의 특수관리
관리자 | 2006-07-17 | 739 hit
관리자 2006-07-17 739
18 [뇌종양]뇌종양의 치료방법
관리자 | 2006-07-17 | 1351 hit
관리자 2006-07-17 1351
17 [간경화]간경화의 식이요법
관리자 | 2006-07-17 | 1944 hit
관리자 2006-07-17 1944
16 [간암, 간경화]간암, 간경화의 식사 조절 주의점
관리자 | 2006-07-17 | 2834 hit
관리자 2006-07-17 2834
15 [유방암]유방암의 치료방법
관리자 | 2006-07-17 | 1331 hit
관리자 2006-07-17 1331
14 [후두암]후두암의 치료방법
관리자 | 2006-07-17 | 1143 hit
관리자 2006-07-17 1143
13 [갑상선암]갑상선암의 식이요법
관리자 | 2006-07-17 | 1183 hit
관리자 2006-07-17 1183
12 [소장암]소장암의 치료방법
관리자 | 2006-07-17 | 1304 hit
관리자 2006-07-17 1304
11 [간암]간암의 예방법
관리자 | 2006-07-17 | 777 hit
관리자 2006-07-17 777
이전페이지
1
2
다음페이지
상호 : (주)세이브씨앤라이프     주소 :      대표자 : 권병관     사업자등록번호 : 132-81-89131 (정보확인)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9-서울강동-0699호     부가통신사업자번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권병관     개인정보보호기간 : 회원탈퇴시
호스팅서비스제공업체 : 아이디언트